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0-27 15:46

  • 기획취재 > 아름다운사람들

대구재난 자원봉사 SOS지원시스템 연합활동

‘내산내숲 쓰담쓰담 줍깅활동’ 앞산 강당골에서 실시

기사입력 2021-10-13 18:2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13() 오전 10시 대구재난 자원봉사 SOS지원시스템 회원단체 및 주요단체가 재난예방 및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연합활동으로 9개 회원단체, 43명이 내산내숲 쓰담쓰담 줍깅활동을 앞산 강당골에서 실시하였다.

 




 

이번 연합활동 내산내숲 쓰담쓰담 줍깅활동은 대구광역시가 주최하고 대구광역시자원봉사센터와 회원단체 ()한국산림보호협회가 공동주관으로 준비하였다. 앞산 강당골에 버려진 쓰레기와 떨어진 낙엽 등을 줍는 활동을 통해 환경 정화와 산불예방 활동을 통해 재난예방 및 기후대응 활동을 하였다. 또한, 시민구조봉사단이 방역구호차량으로 앞산 산책로의 시민안전을 위한 방역까지 함께 이뤄졌다.

 

 

재난발생 시 재난자원봉사활동이 신속하고 유기적으로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재난단체들 간의 정기적인 간담회와 연합활동을 실시하여 회원단체들의 전문성을 이해하고 교류하는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었다. 이번 활동은 민·관협력, ·민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연합활동으로 계획되었으며, 향후에도 정기적으로 회원단체들의 재난대비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대구재난 자원봉사 SOS지원시스템은 2007년부터 대구 자체적으로 재난을 대응하고자 만든 시스템으로 복구뿐만 아니라 재난을 예방하고 대비하는 활동을 하고 있다. 특히, 이날 대구광역시 자율방범연합회, ()자연보호중앙연맹 대구광역시협의회, ()한국산림보호협회 3개의 단체가 대구재난 자원봉사 SOS지원시스템의 신규 회원단체 협약식을 하여 총 70개의 대구지역 재난관련 기관 및 단체가 연계협력영역, 구호인력지원영역, 전문기술장비지원영역, 심리상담영역에서 활동하게 될 예정이다.

 

 

대구광역시 자치행정국 차혁관 국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상황에서 이렇게 여러 단체가 한마음 한뜻으로 지역사회를 위해 활동하는 모습에 감사함을 표하면 앞으로도 재난의 영역의 활동을 응원한다고 말했다.

 

 

대구광역시자원봉사센터 정연욱 센터장은 대구재난 자원봉사 SOS지원시스템은 전국에서 유일한 재난대응 민관협력 시스템이다. 이러한 시스템에 새로운 단체가 함께 함으로써 대구의 재난 대응력이 더욱 높아지는 것을 느끼며, 회원단체들의 활동에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함께하는 대구광역시자원봉사센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산림보협회 허태조 회장은 한국산림보호협회가 대구광역시자원봉센터와 여러 회원단체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뜻 깊었으며, 이들과 함께 산과 숲 뿐만 아니라 재난이라는 영역에서도 한국산림보호협회가 역할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참여단체 : 국민재난안전교육단 중앙회, 대구광역시 자율방업연합회, 대구안전생활실천연합회, 대한적십자사 대구광역시지사, 바르게살기운동 대구광역시협의회, 시민구조봉사단, ()자연보호중앙연맹 대구광역시협의회, ()한국산림보호협회, 한국자유총연맹 대구광역시지부




 

 

김동욱 기자 (dsi3706@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